북한산 둘레길

북한산 둘레길은 기존의 샛길을 연결하고 다듬어서 북한산 자락을 완만하게 걸을 수 있도록 조성한 저지대 수평

산책로이다. 둘레길은 전체 71.5km중 서울시 구간과 우이령길을 포함하여 2010년 9월 7일 45.7km를 개통하고,

2011년 6월 30일 나머지 25.8km구간을 개통하였다. 사람과 자연이 하나되어 걷는 둘레길은 물길, 흙길, 숲길과

마을길 산책로의 형태에 각각의 21가지 테마를 구성한 길이다.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둘레길은 우리의 소중한 자연을 보전하는 길, 그리고 역사와 문화 생태를 체험할 수 있는 길이다.이중 은평구에 속한 북한산 둘레길은 7구간 옛성길, 8구간 구름정원길, 9구간 마실길, 10구간 내시묘역길 등

4개 구간이다.

​출처 : 은평문화광광 홈페이지

북1.jpg

북한산둘레길 7구간

옛성길

둘레길 중 유일하게 성문을 통과하는 구간이다. 대남문과

비봉능선에서 이어져 내려와 탕춘대성 암문을 지난다.

우수조망 명소인 전망대에서는 보현봉을 시작으로 문수봉,

비봉, 향로봉, 족두리봉 등 여러 봉우리들과 북악산이 한눈에 들어온다.

북한산둘레길 8구간

구름정원길

숲 위로 설치된 하늘다리가 있는 이 구간은 물길과 흙길과 숲길이 조화를 이루고 있어 걷는 재미에 산을 타는 긴장감이 더해진 곳이다.

스카이워크는 은평구 구기터널 상단지역의 계곡을 횡단하는 길이 60m의 데크 길로 밑에서만 바라보던 나무를 위에서 내려다볼 수 있는 곳이며

탁 트인 하늘과 울창한 숲 그리고 도시풍경이 조화롭게 어우러져

구름위를 걷는 듯한 느낌의 신비롭고 아름다운 길이다.

북2.jpg

전체 사진 및 정보 출처

: 은평문화관광 홈페이지

북3.jpg

북한산둘레길 9구간

마실길

이웃에 놀러간다는 뜻의 ‘마실길’ 구간은 은평 뉴타운과 인접한 구간으로

동네마실 나온 기분으로 가볍게 걷다보면 생태적, 역사 문화적 가치가

있는 명소들을 만나게되는 구간이다. 은평구 보호수로 느티나무, 은평나무를 볼 수 있으며 그 중 마을을 지키는 지신처럼 수령 150년의 느티나무 5그루가

아름드리 가지를 뻗고 있고 높이 15m, 둘레가 3.6m 나 된다. 한국의 여느

마을처럼 너무도 편안하게 느껴지는 민가에서 삶의 체취가 감돌고 있다.

북한산둘레길 10구간

내시묘역길

국내 최대의 내시묘역이 위치한 이 구간에서는 군신의 예를 목숨처럼

여기며 왕을 그림자처럼 보좌하던 내시들의 역할과 삶을 재발견 할 수

있다. 또한 이 구간에서는 북한산성 축성 당시 동원되었던 연인을 기다리다 만나지 못하고 연못에 빠져 죽은 기생의 흔적인 ‘여기소’의 터도 볼 수

있으며, 8m 높이의 투명발판이 설치되어 아찔함을 느낄 수 있는 ‘둘레교’도 만나볼 수 있다.

북4.jpg